키체인의 약점 (안보내진 토큰도 다시 확인하자)



안녕하세요 @ukk 입니다.

오늘 @donekim 님께 안타까운 일이 있었습니다.

키체인의 오류로 인해서,
두 번 소각이 되어버렸습니다.


이를 보면서,
전에 같은 실수를 한 @sonki999 님이 생각이 났습니다.

참으로 안타까운 일이었두 분의 실수가 같은 실수라고 확정 짓기는 어렵지만,분명 키체인을 통해 토큰을 전송하는데 있어서 문제점은 있습니다.


실수가 일어날 수 있는 문제점을 이전에도 알고있었지만,
team1p 계정을 운영하며 매일 수익배분을 하는데 꽤나 불편했습니다.

편하게 사용하는 키체인인데
계속해서 같은 문제로 피해보는 분들이 생겨

추후에 더 많은 피해를 줄이기 위해서
조금이라도 해결할 수 있는 방법을 적게 되었습니다.


아마 제일 큰 키체인의 약점이 아닐까 싶습니다.

문제점 1


(위의 캡쳐와 같은 현상입니다.)

토큰을 계속해서 전송을 하다보면,
토큰전송 중에 갑자기 로딩만 돌고,
다음으로 넘어가지 않는 현상을 발견 할 수 있습니다.

이러한 경우 HISTORY에도 안나오고,
잔고도 그대로 남아있는 것 처럼 보이는 경우가 있습니다.

문제점 2

이러한 현상 뿐만아니라,

키체인에서 토큰을 전송을 해보신 분들께서 아시겠지만,

토큰 전송을 했음에도 불구하고
잔고가 그대로인 것을 확인 할수 있을 것입니다.



토큰의 HISTORY 에도 안나오던 경우도 많았고,
잔고도 그대로이기 때문에 안보내졌다고 생각하는 경우가 참 많았습니다.

그래서 중복으로 보내는 경우가 정말 많습니다.


아마도 오늘 디온 님도
위와 같은 버그 중 하나에 걸린게 아닌가 추측 해봅니다.

해결방안

해결방안은 정말 쉽습니다.

키체인을 껐다가 다시 켜시면 됩니다.

만약 다시 비밀번호를 치는게 귀찮다하시면

적어도 키체인 메인화면으로 돌아와
다시 토큰전송으로 들어가보는 방법입니다.


(토큰을 전송했음에도 수량이 줄지않아
메인화면으로 돌아와 다시 들어가면 수량이 줄었는 것이 볼 수 있습니다.)


사용하기 쉽자고 만들어진 키체인이
아직까지는 작은 버그들이 있습니다.

이런 버그로 인해서 큰 피해 없으셨으면 합니다.

모르셨다면
지금이라도 꼭 한번 새겨놓고
같은 피해가 추가로 일어나지 않았으면 좋겠습니다.

오늘의 교훈.


안보내진 토큰도 다시 확인하자


Comments 5


오키도키요~ 한번더 확인해야겠어요! ^^

19.07.2019 14:41
0

키체인이 쉬운만큼 더 실수를 많이 할 수도 있습니다 ㅠㅠ

19.07.2019 15:44
0

조심 또 조심, 확인 또 확인.. 네트워크 소프트웨어는 항상 전송오류가 생길 수 있으니까요. 이건 반대 경우군요. 음.

19.07.2019 15:16
0

맞습니다.ㅎㅎ
전송 오류로 차라리 안보내지면 다행인데, 다 날라가져버리니 꼭 히스토리 보셔야 할 것 같습니다 ㅎ

19.07.2019 15:45
0

Hi @ukk!

Your post was upvoted by @steem-ua, new Steem dApp, using UserAuthority for algorithmic post curation!
Your UA account score is currently 3.904 which ranks you at #4451 across all Steem accounts.
Your rank has dropped 4 places in the last three days (old rank 4447).

In our last Algorithmic Curation Round, consisting of 175 contributions, your post is ranked at #107.

Evaluation of your UA score:
  • You're on the right track, try to gather more followers.
  • The readers like your work!
  • You have already shown user engagement, try to improve it further.

Feel free to join our @steem-ua Discord server

20.07.2019 00:08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