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괴왕


오늘은 파괴왕 '주호민'씨에 대해서 이야기를 좀 해볼까 합니다.
거기에 더불어서 주호민씨를 직접 본 저의 경험담까지..

사진을 올려보려고 했는데 혹시나 제 스팀잇도 없어질까봐 겁나서 사진은 못 올리겠네요.ㅋㅋㅋ

다들 파괴왕 주호민씨 아실거라 생각합니다.

그의 이력을 조금 적어보자면,

  1. 모 전문학교 애니과 휴학 → 애니과 없어짐
  2. 101여단 전역 → 101여단 없어짐
  3. 까*푸 알바하다 그만둠 → 까*푸 한국사업 철수
  4. 검*넷 연재 종료 → 검*넷 없어짐
  5. 야*연재 종료 → 야* 없어짐
  6. 청와대 방문 → 일주일 후 ‘박근혜·최순실’ 게이트 발생
  7. 키즈카페 방문 → 키즈카페 사라짐
  8. 모 방송 프로그램 나옴 → 종방. (무한*전, 냉장고를 *탁해)
  9. 맥*날드 광고 찍음 → 생고기 패티 논란
  10. 영화 신과함께 촬영장 한번 감 → 영화배우 오달수 사건 터짐

ㅎㄷㄷ... 엄청난 이력을 가지고 있습니다.

최근 일본과의 일이 터지고 ‘지금 일본으로 보내야 할 단 한 사람’ 네티즌이 꼽은 인물로 뽑히기도 했습니다.ㅋㅋ

이 반대의 인물로 연예인 이승기가 있죠.

연예인 이승기 사주는 전쟁도 피해갈 사주라고.. 이승기가 한국에 있는지 없는지 잘 살펴야 된다며 이승기가 한국을 뜬다면 그때는 떠야할 때라는 재미난 썰 까지 돌기 시작했습니다.

다시 본론으로 돌아와서

주호민씨가 모 방송에 나와서 파괴왕 캐릭터 때문에 점괘를 봤는데, 본인이 가서 없어지는게 아니고 망하기 직전에 탈출하는 운세라고 했다네요.

어제 잠이 안와서 인☆그램을 둘러보던 중 주호민씨의 이력을 보게 되었는데, 가만 생각해보니 제가 실제로 주호민씨를 본 적이 있었고 정말로 그의 파괴력을 실제로 봤었네요.

서울시 광진구에 있는 모 병원에서 처음 뵈었는데, 그때는 그냥 연예인을 보는 느낌? 이라 좀 신기했었고 파괴왕이고 뭐고 그런 생각도 들지 않았던 것 같습니다.

그렇게 얼마의 시간이 흐르고,

그 병원이 잠복결핵감염 양성판정으로 문제가되어 병원 문을 닫게 되었고, 최근에 이름을 바꿔서 다시 병원 오픈을 했네요.

지금 생각해보면 정말 대단한 파괴력을 지녔던 것 같네요.


이처럼 특이한 경험 해보신 분 계시면 댓글로 알려주세요.

Comments 25


jinuking님이 ukk님의 이 포스팅에 따봉(1 SCT)을 하였습니다.

06.11.2019 15:05
4

감사요!ㅋㅋ

06.11.2019 16:27
0

나 만만치 않은 파괴왕인데 ㅋㅋㅋㅋ 나중에 내 경력도 풀어봐야지 ㅋㅋㅋㅋ

06.11.2019 15:53
0

ㅋㅋㅋ형아 썰은 어떨지 매우 궁금! ㅋㅋ

06.11.2019 16:27
0

저는 아~주 평범하게 사는 사람이라 그런 경험은 없네요 ㅎㅎ

06.11.2019 21:05
0

ㅎㅎ 평범하게 지내는게 가장 좋긴합니다 ㅎ

07.11.2019 00:01
0

피곤한 아침에 재밌는 글 덕분에 잠이 다 달아 났습니다 감사합니다 ㅎㅎ

07.11.2019 01:10
1

실제로 겪으니 더 황당한....? ㅋㅋ

07.11.2019 01:46
0

헐... 피해다녀야 할 사람이군요. ㅎㅎㅎ

07.11.2019 01:43
0

마주하기도 쉽지는 않을걸요..? ㅋ

07.11.2019 01:46
0

그 병원에서 저희 아이가 태어나고 얼마지나지 않아 그 일이 터지고 없어져서 병원을 옮겼는데 이렇게 글로서 들으니 무섭네요. ㅡㅡ
이 글과는 반대되는 상황인데 제가 와이프랑 음식점을 검색해서 찾아가면 손님이 없다가 갑자기 꽉찹니다. 몇번은 사람이 몰릴시간이라서 그렇겠지 했는데 자주 이런일이 생기니까 우리덕인가 하는 생각도 하게됩니다. ㅎ

07.11.2019 02:27
1

ㅋㅋ.. 제가 알기로 어디 가게를 들어갔는세 손님이 우르르 몰고오면 사업하면 안되는 사람이라고... 띠로리...

07.11.2019 03:24
0

ㄷㄷㄷ무섭네요.ㅎ

전 단골집에 뜸하게 안가면 바로 폐업~~
ㅋㅋ
오랜만에 가보면 폐업.

자주 있는 일이네요.

07.11.2019 02:32
1

ㅋㅋㅋㅋ 오랜만에 간 이유가.. 뭔가 문제가 있었던건 아닐지... ㅋㅋ

07.11.2019 03:24
0

ㅎㅎㅎㅎㅎㅎㅎㅎ
이분진짜 파괴왕 인가부네요 ㅎㅎㅎ

07.11.2019 03:20
0

ㅋㅋㅋ..선배님 이분 진짜 파괴왕이에요.. 조심..!

07.11.2019 03:26
0

왜 파괴왕 ~ 파괴왕 하는지 몰랐는데(사실 관심도 없고...ㅋㅋ) 이력을 보니 대단한 분이네요^^

07.11.2019 04:06
0

ㅋㅋㅋ 무시무시한 파괴왕입니다..

07.11.2019 06:54
0

주호민씨 무시무시한 사람이었군요 ㅎㅎㅎ

07.11.2019 06:00
0

ㅋㅋㅋ 무시무시를 넘어섭니다..ㅎㄷㄷ;;

07.11.2019 06:54
0

전 집에 고장난것 수리하다 완전 못쓰게 만들어버리는 진정한 파괴왕입니다^^

07.11.2019 06:20
0

ㅎㄷㄷ;;마이너스의 손..

07.11.2019 06:55
0

생각보다 더 무시무시한 분이였네요.. 음~ 그나저나 웈님과 주작가님이 탈출직전에 만난 사이라니.. 조심해야겠군요! ㅋ

07.11.2019 12:55
0

ㅋㅋㅋ... 진짜 저 놀랬습니다 새벽에 생각해보는데 파괴왕의 위력이란..

07.11.2019 13:05
0

Hi @ukk!

Your post was upvoted by @steem-ua, new Steem dApp, using UserAuthority for algorithmic post curation!
Your UA account score is currently 3.951 which ranks you at #4248 across all Steem accounts.
Your rank has not changed in the last three days.

In our last Algorithmic Curation Round, consisting of 91 contributions, your post is ranked at #70.

Evaluation of your UA score:
  • You're on the right track, try to gather more followers.
  • You have already convinced some users to vote for your post, keep trying!
  • Try to work on user engagement: the more people that interact with you via the comments, the higher your UA score!

Feel free to join our @steem-ua Discord server

07.11.2019 19:19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