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자 도덕경 3장-은밀하게 위대하게 접근하다


오늘 도덕경 3장입니다. 아주 특별한 장이라고 저는 생각합니다. 해석도 아주 여러 가지 있어서 재미납니다.

불상현-첫 구절부터 흥미롭죠? 진한 역설이 들어가 있으니까요. 이 한 구절부터 오만가지 해석이 있으나 제가 내린 결론을 바로 보여드리겠습니다.

먼저 뜻을 제 안에 녹이기 위해 붓을 들어 써보았습니다.

image.png

불상현-현자를 숭상하려 말라.

이건 왤까요?

우린 현자를 받들고 닮으라고 배우지 않았나요?

그런데 이 말속에 진국이 있습니다.

현자니 영웅이니 위인이니 추켜올리며 이런 사람이 되라고 하지 말라.-는 말이지요.

나라 간에 사대주의가 있듯이 사람 간에도 사대주의가 있습니다. 아무리 훌륭해 보이는 사람도 사실 그 곁에 가보면 별거 없습니다. 옆집 아저씨며 동네 아줌마죠.

그가 흔치 않은 업적을 이뤘다고 해서 내 영혼에까지 그로 복사하고 붙여넣기 하는 건 바보짓입니다. 모든 위인은 참고사항일 뿐입니다. 각자의 고유 색채는 모두 독특하고 아름다운 법입니다.

사민부쟁-사람들을 다투게 하지 말라.

누가 훌륭하다 누가 위대하다-여기 붙어라 저건 가짜다-이러니저러니 서로 간 집단의 맷돌이 돌아가면서 그 틈바구니에서 마찰이 일어나고 피 흘림으로 이어지곤 하는 것을 우린 수천 번 보아왔습니다.

정파와 종교가 다르다고 싸우고 피부색이 다르다고 멸시하며 성별이 다르다고 차별해온 우리입니다. 이제 그런 가름질 그만하자는 것입니다.

不貴難得之貨 使民不爲盜

불귀난득지화 사민불위도

구하기 어려운 돈이라 하여 그거 귀히 여기지 마라.

그걸 귀하게 여기자 도둑이 생깁니다. 돈이 지상 가치가 되니 나머지 도덕심이니 염치가 모두 뒷전으로 밀리는 현상이 생기는 것입니다. 그런데…정말 돈이 귀하지 않나요? 당신은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돈은 종이로 만든 약속일뿐입니다. 그건 약속이 있어요. 세상에 기여한 사람에게 주기로!

그러니 돈이 귀한 게 아니고 보석이 귀한 게 아니며 비트코인이 귀한 게 아닙니다.

세상에 뭔가 기여하는 것이 중요한 것이지요. 그 기여의 질과 양에 돈은 비례해서 주어집니다. 그게 돈에 대한, 아니 풍요에 대한 기본 개념입니다.

不見可欲 使民心不亂

불견가욕 사민심불란

추구하는 바에 마음이 따라 쓸려가지 말라. 그래야 마음이 어지러워지지 않는다.

우리는 공부하고 일하고 사랑하고 뭐든 추구하며 삽니다. 하지만 그럴 적마다 내 마음의 중심이 이리저리 부평초처럼 쓸려 다니지 말라는 것입니다. 여섯 감각기관의 배를 타고 파도에 휩쓸려 사는 것이 우리네 인생의 모습 아닙니까? 보이는 것에 환희하고 들리는 것에 기죽고 맛본 것에 펄쩍 뛰고 만진 것에 녹아버리고 생각한 것에 칸막이를 생성 해대고…

그건 부동심이 아닙니다.

是以聖人之治, 虛其心實其腹 弱其志强其骨

시이성인지치 허기심실기복 약기지강기골

이래서 성인은 자신을 다스리기를 그 마음을 무심히 비우고 배는 천양지기로 가득 채우는 것이다.

욕심, 추구심은 힘을 빼고 존재의 뼈대, 그 근본을 두터이 하라.

당신의 근본은 무엇입니까?

근본은 하늘이며 생명입니다. 무한이며 영원이지요.

그게 당신입니다. 그런 당신을 일러 음양화평지인이라 하며 쉬운 말로 온전하다고 합니다. 그것이 아무렇지 않음이며 사무사의 상태입니다.

그 자리가 삼매의 입구죠.

실상으로 들어서는 푸른 대문입니다.

常使民無知無欲 使夫知者不敢爲也

상사민무지무욕 사부지자불감위야

늘 에고를 앎에 무하고 욕망에 무하게 하라.

안다는 것을 앞세우지 마라.

도덕경의 민(民)을 백성으로 보는 것은 그다지 효험이 없습니다. 성인의 가르침은 언제나 자신을 향하는 것이지요. 자기 안에 성인이 있고 백성도 있는 것이지요.

그리하면 그런 욕망이 감히 존재의 중심을 뒤흔들지 못합니다.

爲無爲 則無不治

위무위 칙무불치

함이 없이 하라. 그리하면 다스리지 못할 것이 없느니라.

함이 없이 하라는 말은 중심은 고요함에 두고 매사에 임하라는 말입니다.

져도 웃을 수 있고 이겨도 담담한 경지입니다. 인생이라는 오징어 게임을 초탈한 상태를 이릅니다.

나는 세상을 다스리는 사람이 아닙니다. 우리 모두는 오로지 자신을 다스릴 수 있는 존재들이며 그를 일러 주인공이라 합니다.


Comments 2


image.png

28.10.2021 07:48
0

안녕하세요 tata1님

랜덤 보팅 당첨 되셨어요!!

보팅하고 갈께요~

좋은 하루 보내세요!!

Turtle-lv1.gif

28.10.2021 10:29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