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의 암호화폐 약세 장세에 관해


마치 짜기라도 한듯이 비트코인에 대한 부정적인 평가가 쏟아져 나온다. 그리고 비트코인 가격이 내린다. 비트코인 가격이 상승할 때는 아무런 말도 없다가 최고점을 넘고 나니 이런 말이 들리는 것은 무슨 이유일까?

2017년 상승장에서는 상승국면에서 그런 이야기가 나왔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계속 가격이 상승했다.

2017년과 2021년의 상승장은 상당한 차이가 있다. 최근의 상승장은 암호화폐가 제도권 내도 도입을 했다는 점에서 특별한 의미를 지니고 있다. 앞으로 암호화폐는 2017년과 같이 급격하게 하락하는 양상을 보이지 않을 가능성이 높다.

먼저 최근의 암호화폐에 대한 부정적인 평가를 잘 분석해 볼 필요가 있다. 많은 비판중에서 암호화폐는 내재적인 가치가 없다는 말이 빠지지 않는다. 그들이 말하는 내재적인 가치가 무엇을 말하는지는 잘 모르겠다. 그러나 현재 통용되고 있는 법화중에서 내재적인 가치를 지니고 있는 것이 무엇이 있는가 하는 질문을 먼저 던지고 싶다.

아마도 암호화폐와 법화중에서 가장 담보가 확실하고 안전한 화폐는 DAI와 VAI 아닐까 한다. 그 둘은 성격상 태환화폐와 같을 뿐만 아니라 담보 능력에서 역사상 그 어떤 화폐보다 더 확실하다.

암화화폐의 상당부분은 유틸리티의 성격을 지닌다. 우리가 애정하는 스팀도 단순한 디지털 증표가 아니다. 스팀체인을 유지하는 대가로 발행되고 스팀체인에 대한 발언권을 가지는 거버넌스의 성격도 지니고 있다. 당연히 그냥 종이쪽 화폐보다 훨씬 더 확실한 내재적인 가치를 지니고 있다.

물론 비트코인 회의론자이기 때문에 비트코인이 내재적인 가치가 없다고 하는 점에 대해서는 굳이 반대하지 않는다. 비트코인은 최초의 암화화폐라는 점을 제외하고는 특별한 가치를 지니고 있지 않는다고 생각한다. 그러나 화폐라는 것이 상호간의 신뢰를 의미한다는 점에서 비트코인도 당연히 화폐의 기능을 지니고 있다. 물론 교환의 성격에는 상당한 문제가 있기는 하다.

각설하고 최근의 암호화폐에 대한 부정적 언급에 특별한 관심을 가지는 것은 그것이 향후 전세계적인 증권시장의 붕괴에 대한 우려가 있는 가운데 나왔다는 것이다. 누구든지 미루어 짐작할 수 있다. 지금처럼 계속해서 돈을 찍어내면 언젠가는 그 거품이 터진다는 것을 말이다.

암호화폐보고 거품이라고 하는데, 내용을 들여다 보면 암호화폐가 아니라 법화의 버블이라는 것을 알 수 있다. 테슬라가 비트코인을 매입한 것은 달러의 약세를 우려한 헷지를 위한 것이었다.

이런 점에서 암호화폐는 제도화에 진입한 것일 뿐만 아니라 달러의 약화를 헷지할 수 있는 기능도 지니고 있는 상황이 된 것이다. 그것은 비트코인을 처음 창시한 사토시 나카모토의 이상이기도 하다.

테슬라가 비트코인을 구입한 것은 사토시 나카모토가 처음 비트코인을 창시하면서 목표로 했던 국가의 발권에 의한 시민들의 부의 강탈을 방지한다는 목적에 가장 근접했다는 점에서 매우 중요한 의미가 있다.

앞으로 미국은 상당한 규모의 양적완화를 단행할 것이다. 지금은 약세를 보이지만 결국 암호화폐를 위시한 자산의 가격 상승은 불가피하다.

워렌 버핏을 오마하의 현인이라고 한다고 하지만 그것은 너무 지나친 평가다. 그는 가장 사악한 자본 축적의 귀신일 뿐이다. 그가 암호화폐를 비난하고 부정하는 것은 자신의 주무대인 증권시장에 미치는 부정적인 영향 때문이다.
그는 세상의 진보와 발전에 대해서는 별로 관심이 없는 사람인 듯하다.

결론은 지금의 약세 시장에 너무 겁먹지 말라는 것이다. 앞으로 얼마나 더 떨어질 지는 알 수 없다. 그러나 2018년과 같은 폭락장세는 오기 어려우니 여유를 가지고 대응할 필요가 있다는 것이다.

건투를 빕니다.


Comments 6


[US$44.10](▼33%)[KIRKLAND Signature][12개 세트 / 6개세트] 커클랜드 미녹시딜 5% 남성 탈모 예방 트리트먼트 특가 빠른 당일배송

WWW.QOO10.COM
01.03.2021 00:41
0

15.03.2021 02:50
0

좋은 견해 잘 보았습니다. 변동성이 워낙 커 대응이 어렵지만 여유있게 대응하도록 하겠습니다.

01.03.2021 04:52
0

달러의 가치 손실 진행이 심각하다는걸 많은 사람들이 깨달아가고 있으니 각국 중앙정부 입장에선 경제 주도권을 위한 기축통화 헤게모니 이탈을 방지 하기위해 네거티브 전략을 쓰는 것 같습니다. 정작 그들도 암호화폐 주도권을 가지고 오기 위해 수천억달러를 투입하고 있는데도 일반시민들에게는 눈을 가리려고 하네요..

01.03.2021 10:10
0

Thank You for Your insights...

06.03.2021 19:06
0

oldstone님이 진정한 현인이십니다 ^^

20.03.2021 06:0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