또 하루


https://ipfs.busy.org/ipfs/QmR4MBe95UYXAHK3DrPbQQdUChshkwKcbDsH5uXKwaGMNv
안녕하세요 ㅋㅅㅋ입니다.

안그래도 시간이 빨리 가는 요즘 더 빠르게 시간을 보내고 있네요.
목요일부터 이어지는 4일 연속 보드게임 밤샘의 탓이 큰 것 같습니다.

하루하루가 정말 눈 깜짝할 새 지나간다는 표현이 맞는 것 같네요. 화요일까지 과제가 있으나 손도 못 대고 있습니다. 정확히는 안 대고 있는 거지만요.

보통 밤을 새고 오전에 집에 돌아오면 오후 2~4시까지 잠을 청합니다. 잠에서 깬 뒤에도 이불 속에서 좀 뒤척이다, 저녁을 먹고 나면 다시 하루가 끝나가는 기분이 들곤 하네요. 지금의 경우 저녁을 먹으면 밤샘을 하러 갈 준비를 하는 거겠지만요

또 여전히 수면의 질이 좋지 않은지 잠을 자면 꼭 꿈을 꾸는데, 오늘은 또 재미나고 구체적인 꿈을 꾸었습니다. 친구들을 자취방으로 초대해서 놀던 도중, 자취를 시작한 2월 말부터 사용하던 나무로 된 젓가락이 부러지는 꿈이었습니다. 그것도 한 쌍이 다 부러졌었네요.

뭔가 기억이 명확한 꿈은 신기해서 자주 해몽을 찾아 보곤 하는데, 젓가락이 부러지는 꿈 또한 좋은 꿈은 아니더군요. 좋은 꿈이었다면 기분이라도 좋게 하루를 시작했을텐데 아쉽긴 합니다.

오늘도 정신차려 보니 벌써 저녁 8시고, 세 시간쯤 뒤엔 다시 밤샘 보드게임으로 출발할 예정입니다. 또 하루가 이렇게 끝나네요.

넘겨야지 넘겨야지 했던 제 책상달력은 아직도 10월 1일에 멈춰 있네요.
11월도 어느덧 일주일밖에 남지 않았고, 오는 주가 지나면 벌써 12월입니다.

매 해 그런 생각을 했는지는 모르지만 올 해는 유난히 한 것도 없이 1년이 지나 버린 느낌이네요. 남은 한 달간은 어떻게 지내게 될지 모르겠지만, 어쨌든 12월도 즐겁게 보냈으면 좋겠습니다. 즐거우면 된거죠ㅎㅎ


Comments 11


맞아요!! 즐거우면 다 좋은거죠 ㅎㅎ

23.11.2019 11:35
0

맞습니다 즐거운게 최고죠ㅎㅎㅎ

24.11.2019 12:55
0

!shop

23.11.2019 11:47
0
Hi~ ksc! @ravenkim has gifted you 1 SHOP! ![]() Currently you have: 1 SHOP

View or Exchange SHOP Please go to steem-engine.com.

Are you bored? Play Rock,Paper,Scissors game with me!
23.11.2019 11:48
0

Rock

23.11.2019 11:55
0


You lose! 你输了!愿赌服输,请给我点赞~

23.11.2019 11:55
0

몸이 피곤해서 꿈을 꾸는거니 너무 신경쓰시지 마세요. 또 다시금 스팀이 어제 내렸죠. 혹시 이게꿈의 예몽 아니지도 모르겠군용.

23.11.2019 13:14
0

원래 꿈보다 해몽이라고 하니.. 좋은 일이 있었으면 좋겠네요 어쨌든ㅠㅠ

24.11.2019 12:56
0

올해 사고다 출범 시킨거 있지 않나요?^^
보드게임이 밤을 꼬박 셀 정도로 재밌는건지 몰랐네요~

Posted using Partiko Android

24.11.2019 09:45
0

유일한 한 일일지도 모르겠네요ㅎㅎ 보드게임이 종류도 다양하고 깊이도 깊어서 생각보다 파도 파도 끝이 없습니다!

24.11.2019 12:57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