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음력 정월 초하루
이른 아침 시댁으로 달렸어요
시동생내외와 조카들이 도착해서 새배를 드리고 모두 함께 시골집 근처에 있는 큰댁으로 출발입니다
랑이차에 시부모님을 모시니 정원초과
제가 시동생차에 합류입니다
너무 일찍 출발 한듯해서 시골집에 들려 돌아보고 조금 앉았다가 큰댁으로 갔어요

20200125_090253.jpg

차례를 지내고 떡국을 먹었어요
정성스럽게 준비한 음식들이 다 맛나기도 했지만 아침이 늦어 더 맛나게 먹었어요

20200125_105548.jpg

설거지가 끝나고 성묘를 갔답니다
시부모님 얼마만인지 모릅니다
시부께선 점점 기운이 없어져서 마지막일거라고 하시네요
성묘를 마치고 우리 열식구는 인천집으로 왔어요
잠시 앉아있었나~ 점심 준비를 해야지요

20200125_125754.jpg

아들이 사 온 과메기입니다

20200125_123116.jpg

해파리냉채를 무치고요

20200125_122652.jpg

잡채도 무치고

20200125_123302.jpg

묵도 무치고

20200125_131436.jpg

점심상이 완성입니다

20200125_220821.jpg

에구~수제햄 샐러드가 빠졌군요
얼른 오리엔탈 소스 뿌려서~ 맛나게 식사를 했답니다
다 먹어갈쯤에 꼴뚜기와 꽈리고추볶음이 빠진 걸 알았지만 패스입니다
식사후 대충 정리를 하고 시댁에선 퇴장입니다
각자 친정으로 출발~

20200125_151928.jpg

속이 니글니글~
따뜻한 커피 한잔을 마시고 출발입니다

20200125_220844.jpg

친정 부모님도 성묘까지 다녀오시고는 한숨 주무셨다네요
따로 사는 올케인데 음식 준비를 다 해 놓고 친정에 갔다며 저녁을 먹고가라하지만 우린 다과상만~

20200125_192946.jpg

집으로 돌아와 저녁 준비하는 동안 랑이는 생선회와 육사시미를 사왔네요
구워 먹으려던 고기를 다시 냉장고에 넣고~

냠냠~


Comments 6


용님네 모든 음식은 용님의 사진 촬영이 끝나야 드실 수 있네요. ㅎㅎㅎ
저도 명절 보내고 나니 온몸이 묵직합니다.

26.01.2020 02:10
0

맞습니다^^
얼른 먹으려고 예쁘게 재배치까지 도와주지요

26.01.2020 02:46
0

정성스럽게 차례를지내셨네여^

26.01.2020 15:55
0

큰댁은 며느리 하나라 많이 힘들었을 거예요
거리가 있어 도와 줄수도 없고 ~

27.01.2020 16:10
0

정겨운 설 이었네요~^_^

Posted using Partiko iOS

29.01.2020 00:46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