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신중 태아의 절약형질 가설과 다이어트 요요현상 튼살침 ST침 치료


Epigenetic_mechanisms.jpg

몸에 새겨진 사회환경 절약형질 가설

우리가 태어나기 이전 임신한 어머니의 배 속에서의 경험이 성인이 된 우리의 건강에 영향을 준다고 말하는 것이니까요. 50여년 전 내 의지와 무관하게 겪어야 했던 그 경험으로 인해 당뇨병에, 심장병에, 고혈압에 걸리게 된다는 의미니까요. 네덜란드 기근과 비슷한 연구 결과들이 1940년데 독일 나치군에 포위되어 60만 명이 넘는 사람들이 아사한 레닌그라드 지역 주민들이나, 1958년부터 1962년까지 마오쩌둥의 잘못된 개발정책으로 4000만명이 넘는 사람들이 굶어 죽은 대약진 운동 시기에 태어난 중국인들을 대상으로 한 연구에서도 나타납니다. 태아 시기의 환경을 성인기 질병의 원인으로 고려하는 관점들은 더욱 힘을 얻게 됩니다.
태아기의 영양 결핍이 성인 만성병의 원인이 될수 있다는 생각을 ‘절약형질 가설 Thrifty phenotype hypothesis’이라고 부릅니다. 학문적으로 기여를 한 데이비드 바커 박사의 이름을 따 ‘바커 가설 barker’s hypothesis’이라고도 부릅니다. 이 가설에 따르면 태아기의 영양결핍이 성인기 당뇨병 발생의 원인이 되는 것은 태아 입장에서 지극히 합리적인 선택입니다.
임산부인 어머니가 충분한 영향을 섭취할 수 없는 환경에서 영양분이 부족할 때 태아는 생명체로서 선택을 해야 합니다. 이 한정된 영양분을 어떻게 사용하는 것이 살아남는데 가장 효과적인지에 대해 답해야 하는 것이지요. 태아는 뇌와 같이 살아남는데 필수적인 기관에는 먼저 영양분을 사용하고 당장 내 생존에는 도움이 되지 않는 췌장과 같은 기관을 발달시키는데는영양분을 적게 사용합니다. 설사 그 선택이 먼 훗날 당뇨병을 유발해 수명을 단축시킨다

아픔이 길이 되려면(정의로운 건강을 찾아 질병의 사회적 책임을 묻다.), 김승섭 지음, 동아시아, 페이지 54-56

위 책에는 흥미롭게도 절약형질 가설이란 후성유전학이 이용된다. 후성유전학(後成遺傳學, 영어: epigenetics) 또는 후생유전학(後生遺傳學)은 DNA의 염기서열이 변화하지 않는 상태에서 이루어지는 유전자 발현의 조절인 후생유전적 유전자 발현 조절을 연구하는 유전학의 하위 학문이다. 유전학에서, 후성유전학은 세포가 어떻게 영향을 미치는지 그리고 유전자를 불규칙적으로(때때로) 바꾸는 외부 또는 환경요인으로부터 초래된 세포 및 생리학적 표현 특성의 다양성을 연구하는 학문이다.

임신중에 배나 가슴, 옆구리등에 생긴 튼살도 임신이라는 사건이 피부에 영향을 미친 것이다. 한번 변이된 유전자가 제대로 작동하기 어렵듯이 한번 찢어진 진피도 자연 재생으로 원상회복이 어렵다. 따라서 강남역 4번출구 자향미한의원 www.imagediet.co.kr 에서 튼살침 치료가 필요한 것이다.


Comments 1


Warning! This user is on our black list, likely as a known plagiarist, spammer or ID thief. Please be cautious with this post!
If you believe this is an error, please chat with us in the #appeals channel in our discord.

23.12.2019 07:03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