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년생 김지영 - 공감 그리고 논란, 아내는 경단녀입니다.


안녕하세요. @hodolbak (호돌박) 입니다.

아내와 함께 '82년생 김지영' 을 봤습니다.
저는 얼핏 이런 이야기이다라는 것을 들었고 아내는 아무 정보(?)도 없이 영화를 보았습니다.

영화는 남자인 저로서도 많은 공감을 했습니다.
한 여자의 남편이고 아이들의 아빠이고 또한 아들이고 사위이기 때문이죠.
하지만 영화는 많은 논란의 소지를 남길만한 장면과 대사를 중간 중간에 넣어 놓았습니다.

굳이 넣지 않아도 충분히 전달하고자 하는 의미를 전달했을거라고 생각하는데 아쉽습니다.
분명 그 장면과 대사들은 논란의 소지가 될거라고 생각합니다.

인터넷에서 남자와 여자들의 평이 많이 갈린다지요.


아내와 영화를 보고 술을 한잔 했습니다.

아내는 영화가 시작되고 눈물을 보이더니 영화 내내 눈물을 보였습니다.
아내는 흔히 말하는 경단녀.
경력단절녀입니다.
(이런 말도 없어져야 함)

큰 아이를 낳고 7년간 다니던 회사에 육아휴직을 낸 후 이 후 복귀를 하지 못했습니다.
물론 회사에서 복귀를 막은 것은 아니고 본인 의사로 퇴사를 결심하고 육아를 했습니다.

그리고 둘째를 낳고 또 다시 셋째를 낳고 그렇게 13년이 흘렀습니다.

그 간 복귀를 하기 위해 여러번의 기회도 있었고 노력도 하기도 했지요.
하지만 쉽게 환경이 되지는 않았습니다.


어머니는 8남매의 맏이에 시집을 오셔서 40여년넘게 시집살이를 하셨습니다.
그런데 40여년 넘게 시어미니 수발하신 어머니는 고모님들에게, 삼촌들에게 공치사한번 제대로 받은적이 없지요.

영화속 장면처럼 시누이들이 친정에 올때 본인은 정작 시누이들 밥상 차리느라 보고싶은 엄마도 아빠도 보러가지 못했고 자기 생일날 축하한답시고 자리한 시누이들 밥상차리느라 제대로된 대접한번 받지 못했지요.

이제 쉴만하니 몸도 마음도 편치않고 40여년 몸에 밴 습관이 벗어지지가 않습니다.


우린 누구의 아내이고, 남편이고, 엄마이고, 아빠이고, 딸이고, 아들입니다.
사회에 나가면 또다른 이름으로 불리우겠지요.

'82년생 김지영'
우린 여러가지의 다른 이름이 있지만 본질은 내 이름 이란 것이겠지요.

그 이름을 잃어버린다는 것은 참 슬픈일 일 것입니다.

영화는 많이 공감이 됩니다.
남자이기는 하지만 내 아내가, 내 어머니가 그리고 내가 같은 상황에 있기 때문이죠.
하지만 영화는 몇 몇 요소에서 너무 불필요하게 극단적인 표현을 많이 했다고 생각합니다.
논란과 소지를 영화속에 넣어 놓았습니다.

아내는 많이 불편하다 합니다.
그 모든 상황을 다 겪고 공감하고 감정이입을 했지만 영화를 보는 내내 불편했다고 합니다.
아이들도 조금은 크고 어쩌면 조금은 그 상황을 벗어나서 일지도 모른다고 합니다.
하지만 영화속 김지영 처럼 현재 육아에 지치고 자존감도 낮아지고 해지는 노을에도 눈물이 나고 가슴이 쿵한다면 보지 않는 것이 좋을 것 같다고 합니다.

아내가 얘기합니다.
당연히 힘들고 외롭고 지칠때도 많았다고 하지만 아이들을 키우며 함께 가정을 꾸리며 가는 즐거움도 많았는데 너무 한쪽의 표현만 한 것이 아닌가 합니다.

또한 아내는 이런 얘기도 하더군요.
결혼하지 않은 젊은이들이 이 영화를 보면 결혼에 대해 아이에 대해 다시 생각할 거 같다고...


'82년생 김지영' 이지만 현재 우리가 살고 있는 세상은 80년대가 아닌 2000년 하고도 19년이 지난 세대입니다.
영화 속 공유의 직장동료의 말이 어쩌면 상식이 아닐까 생각하네요.

시대에 발을 맞추어야 한다

공감하지만 표현에 있어 화도 나고 많이 아쉬운 영화 '82년생 김지영' 이었습니다.

영화와 비슷한 환경의 아내를 둔 남편분이 아내와 함께 영화를 보신다면 끝나고 꼭 한번 안아주시고 함께 술한잔 하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



※ The following part is needed to put filled in and added to your text, as otherwise it will not be included later on phase II on Triple A.
※ 리뷰 하단에 다음 두가지 항목 포함 필수 (미포함 시 차후 자체사이트에 반영 안됨)


Comments 23


안녕하세요. jcar 11월 구독보팅입니다.

11월 첫 주, 즐거운 한주 맞이하세요. ^^

07.11.2019 12:24
0

저희집 대장도 현실감이 없다고 좀 그렇다고 하던데요.

참고로 영화는 안봤음.

그리고 저런 남편이 어딨냐고 그러던데... 공유....

07.11.2019 12:28
0

시대에 맞지 않게 너무 남성 중심의 표현을 많이 넣었어요.
공유에 대한 부분은 글쎄요. 저는 영화에서 중심을 잘 잡아 줬다고 생각이 들어요^^

07.11.2019 12:40
0

저는 책으로만 봤는데 많은 부분 공감이 되면서도 과한 부분이 있더라구요. 그리고 제 모습도 보였고 슬펐어요.
그런데 5살 어린 제 동생은 공감이 안간다고ㅋ ;;;;;
영화는 예고편과 리뷰들로 패스할려구요.^^;;;

07.11.2019 12:28
0

아내 언니는 결혼을 하고 아이 하나를 낳고 직장생활을 계속하고 있는데 아내처럼 많은 공감을 하지는 못했다고 하더라고요. 오히려 아내가 많이 생각났다고... 많은 이들에게 보편적인 공감을 얻기는 힘들거 같아요.
하여간 이름을 찾고픈 이땅의 엄마들 화이팅!!

07.11.2019 12:39
0

일단 책을 먼저 읽어보고 싶어지네요.

07.11.2019 12:42
0

전 영화로 끝낼려고요^^

07.11.2019 13:33
0

가정을 꾸미고 집에서 살림을 살면서 살아가는 것이 잘 못 된일 아니고 다 같이 소중하고 귀한 일입니다.

그 일을 같이 살아가는 가족들이 알아주고 도와주는 것이 먼저 같습니다.

영화를 보지는 않았지만, 우리네 어머니들이 살아가신 길이 잘 못된 길이 아니었음을 알았으면 하네요.

자식인 우리가 더 잘 해 드려야 겠습니다.

07.11.2019 13:10
0

네 좀더 어머니를 아내를 이해하고 잘하려고요.
영화역시 그러한 일들이 소중한 일이라고 잘해내고 있다는 것을 많이 표현 못 한 것 같아 아쉽네요.
아내랑 한잔 더 할까 생각중입니다^^

07.11.2019 13:33
0

형수님께서 호돌형님이랑 결혼하시고 즐겁고 행복한 일이 더 많으셨을 거에요!!

저도 내일 아내님이라 보러 갑니다~^^

07.11.2019 14:28
0

@tipu curate

07.11.2019 14:41
0

Upvoted 👌 (Mana: 5/15)

07.11.2019 14:41
0

호돌박님이 아내분을 잘 이해하고 가사일도 많이 하시기 때문에 행복한 가정을 일구고 사시는듯 합니다. 호돌박님 아내분 보다는 어머님 삶이 퍽이나 고단하셨겠어요. 제 모친도 그렇게 사셨구요. 그분들이 정말 힘들게 살아오셨네요.

Posted using Partiko Android

07.11.2019 14:46
0

전부터 책이 궁금했는데.. 영화 너무 보고싶네요.

07.11.2019 16:11
0

Hi @hodolbak!

Your post was upvoted by @steem-ua, new Steem dApp, using UserAuthority for algorithmic post curation!
Your UA account score is currently 3.798 which ranks you at #5086 across all Steem accounts.
Your rank has not changed in the last three days.

In our last Algorithmic Curation Round, consisting of 91 contributions, your post is ranked at #25.

Evaluation of your UA score:
  • You're on the right track, try to gather more followers.
  • The readers like your work!
  • Try to work on user engagement: the more people that interact with you via the comments, the higher your UA score!

Feel free to join our @steem-ua Discord server

07.11.2019 18:59
0

논란의 소지가 있다고 해서 전 안 보고 있지만, 나중에는 봐야겠어요

Posted using Partiko Android

08.11.2019 03:19
0

$trdo

08.11.2019 03:46
1

Congratulations @theshaki, you successfuly trended the post shared by @hodolbak!
@hodolbak will receive 0.47145038 TRDO & @theshaki will get 0.31430025 TRDO curation in 3 Days from Post Created Date!

"Call TRDO, Your Comment Worth Something!"

To view or trade TRDO go to steem-engine.com
Join TRDO Discord Channel or Join TRDO Web Site

08.11.2019 03:47
0

영화와 비슷한 환경의 아내를 둔 남편분이 아내와 함께 영화를 보신다면 끝나고 꼭 한번 안아주시고 함께 술한잔 하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

혼자인 저는... 안볼란다~~

08.11.2019 09:05
0

함께 보고 술 한 잔 해야겠습니다.

08.11.2019 09:35
0

책으로도 한번 봐야지 하면서 못봤던거네요.
영화도 언젠가 한번 봐야겠습니다~

Posted using Partiko Android

08.11.2019 10:54
0

Congratulations @hodolbak, your post successfully recieved 0.47145038 TRDO from below listed TRENDO callers:

@theshaki earned : 0.31430025 TRDO curation


To view or trade TRDO go to steem-engine.com
Join TRDO Discord Channel or Join TRDO Web Site

10.11.2019 12:18
0